로그인 | 회원가입 | 기사제보 | 즐겨찾기 추가
왼쪽상단배너
전체 정치 사회/경제 서울/수도권 전국/지방의회 공기업/대기업 스포츠/생활/전시 문화/연예/방송 인터뷰/칼럼 법원/검찰/경찰 건설/국제/과학 특별기획 TOP영상 오늘영상 뉴스영상 포토영상 커뮤니티
서울매일신문TV. 서울여성신문TV. 한국여성신문TV. 한국연예스포츠신문. 한국의정신문TV 등 본사 자매계열사의 홈페이지가 최근 새롭게 단장을 시작했습니다. 많은 관심을 가져 주시기를 바랍니다. 감사 합니다.
공기업/대기업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새 배너
새 배너
고충처리인
새 배너
GSK건설(주)
새 배너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대상포진 백신으로 66.5% 신경통 합병증 예방”
2019-03-05 오후 12:26:21 서울여성신문TV / 서울여성일보TV mail seoulmaeil@daum.net

    “대상포진 백신으로 66.5% 신경통 합병증 예방”


    -미사 눈꽃피부과의원 최정휘 원장

    환절기 조심해야 하는 대상포진, 그 예방과 대처 방법 안내



    김혜선 기자/ 미사 눈꽃피부과의원(원장 최정휘. 사진)이 대상포진 백신으로 66.5% 신경통 합병증을 예방할 수 있다고 밝혀 주목을 끌고 있다.


    대상포진은 우리나라 30대 이상 국민의 90%가 가지고 있는 바이러스이면서 환절기인 이맘때쯤 조심 해야 하는 피부 질환이다. 과로와 스트레스가 주 원인으로 몸속 수두 바이러스가 신체의 면역력이 떨어졌을 때 재활성화되어 띠 모양의 수포로 발병하는 질환이다.


    특히 우리나라는 대상포진이 가장 많이 발생하는 나라 중 하나로 3명당 1명은 한 번 이상 경험할 수 있는 흔한 질병이다. 하남 미사지구 강변도시 피부과 전문의 눈꽃피부과의원 최정휘 원장은 “피부에 통증과 가려움, 저린 느낌과 함께 수포가 발생하였다면 병원에 빨리 내원하여 치료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대상포진은 초기 빠른 진단으로 치료하는 경우 낫기 쉬우나, 병원에 내원하지 않고 시간을 지체하면 신경통 합병증(PHN)이 올 수 있다”고 밝히며 빠른 치료를 강조하였다.


    대상포진 후 합병증인 신경통은 발병하면 매우 골치 아픈 질병으로 실제 경험자들이 ‘칼로 살을 베는 듯, 불에 타는 듯’하고 ‘바람만 불어도 찌릿찌릿 아프다’고 말할 정도로 고통이 극심하다. 아파야 할 이유가 없는데도 바이러스로 인해 신경 자체가 손상되고 파괴되어 거짓 신호를 보내는 것이다. 이 신경통은 수주에서 수년간 지속될 수 있으며 일반 진통 소염제로는 효과가 없어 신경 파괴술이나 마약성 진통제를 사용하기도 한다.


    흔한 질병이면서 매우 고통스러운 합병증을 유발할 수 있는 대상포진을 예방하기 위해, 정부에서는 생후 12~15개월의 아기에게 대상포진의 원인이 되는 수두 바이러스의 백신 접종을 무료로 시행하고 있다. 이 수두 백신은 4~6살 무렵 한 번 더 맞아야 예방효과가 생긴다. 반면 어렸을 때 수두 백신을 맞지 못하였거나 한 번 수두에 걸렸던 사람도 맞을 수 있는 대상포진 백신 주사가 있다.


    최 원장은 “50세 이상이라면 대상포진 백신 접종을 하는 것이 좋다”며 “대상포진이 완벽히 예방되는 것은 아니지만 대상포진에 걸릴 가능성이 51.3% 정도로 줄어들고 걸리더라도 증상이 훨씬 약하게 나타나며 대상포진 후 신경통 발생률이 66.5% 정도로 감소한다”며 “만약 대상포진이 3번 이상 재발하였다면 대학병원에서 정밀검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눈꽃피부과의원은 대상포진의 수포 속에는 활성화된 바이러스가 들어있어 다른 사람에게 옮길 수 있다며 쉽게 치료받을 수 있는 초기 단계의 발진, 수포가 생겼을 때 ‘빠른 대처로 병원에 내원하여 치료받는 것’이 고통을 유발하는 합병증을 막을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이라고 밝혔다.


    눈꽃피부과의원은 여드름, 보습, 미백의 피부관리부터 기미, 잡티, 흉터치료의 레이저 치료와 보톡스, 탄력, 리프팅 주사 등 고객 개개인의 피부에 맞춘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부드럽고 아름다운 곡면을 감상할 수 있는 모던한 인테리어는 최정휘 원장이 추구하는 눈꽃피부과의원만의 분위기로, 건강하고 아름다운 피부 ‘ For Your Healthy & Beauty Skin’을 시각적으로 잘 나타내주고 있다.


    눈꽃피부과의원은 피부과 전문의의 개인별 맞춤 진료를 통해, 개인마다 다른 피부 상태에 대한 정확한 진단 및 치료를 제공하여 환자의 높은 만족도와 치료의 우수한 결과를 이끌어내도록 항상 노력하고 있다.  /사진=눈꽃피부과의원 피부과전문의 최정휘 원장.


    // * <자매지통합보도> 본 기사는 본사 계열사 자매지 <종합일간>서울매일 / 서울매일신문TV / 서울여성신문TV / 대한변호사신문 / 한국매일방송TV / 서울의정신문TV / 한국의정신문TV / 한국여성신문TV / 서울연예스포츠신문TV / 한국감찰일보 / 한국교원신문/ 한국공기업신문 / 환경뉴스119 / 강북투데이TV 등에도 통합 보도 됩니다.


    *서울매일신문TV  www.seoulmaeil.com   *한국여성신문TV  www.womank.net  
    *서울여성신문TV  www.seoulw.net   *한국매일방송TV  www.hankookmaeil.com  
    *서울연예스포츠신문TV www.seoules.com   *환경뉴스119  www.newsgreen119.com   
    *한국의정신문TV  www.hankook3.com    *한국감찰일보  www.hankook2.com
    *서울의정신문TV  www.seoulm.net   *서울연예스포츠신문TV  www.seoules.com
    *대한변호사신문  www.daehan3.com   *한국교원신문TV   www.hankook4.com
    *강북투데이TV  www.today4.com






    <저작권자©<서울여성신문TV / 서울여성일보TV>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03-05 12:26 송고
    “대상포진 백신으로 66.5% 신경통 합병증 예방”
    최근기사
    새 배너
    새 배너
    새 배너
    새 배너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

    서울여성신문TV

    www.seoulw.net
    최초창립 2000년5월1일/ (주)한국감찰일보사 *긴급제보직라인 010-5757-3034
    발행인.편집인 겸 대표 김봉근 /편집위원장 김봉근 /청소년보호책임자 진종수
    여성사장 송숙현 /서울본부장 김형철 /고충처리인 진종수

    <서울여성신문TV>등록번호 서울다-10976호 (2015.04.13.) 최초창간 2003.11.1
    <서울발행본사 겸 편집기획본부> 서울시 강북구 도봉로 150 창림빌딩 5F
    *보도자료송부: seoulmaeil@daum.net /직통 (02)946-0003 (02)981-0004

    *자매지 <종합일간>서울매일. 서울매일신문TV. 서울여성신문TV. 한국여성신문TV
    한국연예스포츠신문. 한국매일방송TV. <석간>대한일보. 한국의정신문TV
    www.hankook2.com www.seoulw.net www.hankook3.com www.koreaes.com
    www.seoulmaeil.com www.womank.net www.hankookmaeil.com

    * COPYRIGHTⓒ 서울여성신문TV / 한국의정신문TV / (주)한국감찰일보사